FASHION MAKER CONTACT CONNECT

180921_FashionMaker_Poster_press
서울 성북구(구청장 이승로)와 성북문화재단은 10월 16일부터 21일까지 패션문화 전시 를 성북예술가압장(서울 성북구)에서 개최한다.

전시는 ‘패션메이커 1998-2018 아카이브展’과 ‘CONTACT CONNECT [2019 S/S LIJNS. Still Life]’로 나뉘어 진행되며, 서울 지역을 중심으로 활동하는 봉제 장인과 패션 크리에이터들을 연결하고 이들의 협업을 도모하기 위하여 기획됐다.

먼저 ‘패션메이커 1998-2018 아카이브展’에서는 지난 20년(1998~2018) 서울의 스트리트 패션과 봉제 장인을 아카이빙하여 다채로운 방식으로 표현한다. 관람객은 스트리트 패션 잡지 ‘MAPS’와 서울의 스트리트 문화를 주도했던 인물들과의 인터뷰, 그리고 서울 봉제 장인의 기록을 바탕으로 탄생한 작업들로 서울 패션문화의 역사와 흐름을 관찰할 수 있다. 한편 한국예술종합학교 출신의 창작 그룹 CDY는 전시 기간 내내 전시장에 상주하며 를 진행한다. 는 관람객이 패치 설치물에서 떼온 천으로 관람객들이 들고 온 옷이나 가방을 패브릭 워크를 통해 리폼해주는 프로그램이다. 100명이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비는 무료이다.

한편, ‘CONTACT CONNECT [2019 S/S LIJNS. Still Life]’ 전시에서는 서울 기반 패션 브랜드 LIJNS(랜스)와 서울 봉제 장인의 협업을 일련의 과정으로 선보인다. 크리에이터의 창작에서 장인의 손길을 거쳐 소비자에게 닿는 옷의 제작 과정을 관람객에게 선보임으로써, 패션문화 형성 흐름을 구현한다.

전시 마지막 날인 10월 21일에 진행되는 클로징 리셉션에는 이번 전시에 참여한 패션 저널리스트 홍석우가 진행하는 팟캐스트 ‘스몰토크’(복싴남녀)의 공개방송과 작곡가 김시율, 영상예술가 이유준의 ‘Contact Connect’ 공연이 준비돼있다.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주최, 성북문화재단 주관으로 진행되는 는 성북예술가압장(서울 성북구)에서 진행되며, 자세한 내용은 성북문화재단 홈페이지 (https://www.sbculture.or.kr) 또는 패션메이커 CONTACT CONNECT 홈페이지 (http://fashion-make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