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 RIVER PARK GUIDE

Hanriver111

당신이 배고플 경우, 크레딧 카드, 그리고 위치를 설명할 수 있는 능력만 있다면 당신은 주변의 수많은 배달서비스를 통해 얇은 피자와 치킨, 그리고 시원한 맥주까지도 주문할 수 있습니다. 그곳이 한강입니다.

반포 한강지구

특별한 서울이라는 도시, 서울특별시는 마치 매일 최고속력을 갈아치우는 액셀러레이터가 없는 포르쉐와 같습니다. 이중적이며 때론 치명적인 매력이 교차하는 서울이란 곳은 초고속에 이르는 광대역 통신망과 더불어 세계최고수준을 자랑하는 지하철이 늘 당신 주변에 있기 때문이죠. 당신은 반드시 3, 7호선 고속터미널역과 9호선 신 반포역 두 역 중 한 곳을 선택하여 내려야 합니다. 쾌적하고 편리하다고만 해서 이것을 타고 무작정 가다 보면 어느새 우리가 내려야 할 구간을 지나치기도 쉽습니다. 이제 청각과 시각이 당신의 생각과 일치한다면 스크린도어가 열린 후 10초 내에 탈출을 시도해야 합니다. 서울의 지하철은 자동문 조차 빠르기 때문이죠, 출구에 도착해 10분만 걷다 보면 곧 반포 한강지구에 도착하게 될 것입니다. 이곳은 고속도시 서울을 느리게 걸어 다닐 수 있는 모든 것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매끄럽게 닦인 길에서 가벼운 산책을 하고, 24시간 편의점 앞에서 시시껄렁한 고민을 토로하기도 하며 때론 로맨틱한 인공 섬 위에서 매력적인 상대와 전시를 볼 수도 있습니다. 지루하시다면 물론 더 빠르게 움직일 수도 있습니다. 반포 한강지구에는 자전거대여시스템도 준비되어있으니까요.

Hanriver22Hanriver26Hanriver12Hanriver11Hanriver30Hanriver20Hanriver10Hanriver9Hanriver8Hanriver7Hanriver17Hanriver21Hanriver19Hanriver16Hanriver18Hanriver23Hanriver1Hanriver2Hanriver3

 망원 한강지구

접근성이 타 구역에 비해 다소 떨어지지만, 그것을 감수하고 돌진할 수 있는 마인드, 소심한 걸음과 편안하고 튼튼한 신발만 있다면 망원 한강지구를 둘러보기에 충분한 준비물이 될 것입니다. 제법 낡은 구조물들 사이를 지나 걷다 보면 잔디 사이사이에 위치한 페인트 벗겨진 벤치들만이 당신을 반기겠지만, 그곳에 앉아 망원 한강 지구만의 낡고 깊은 정취를 바라보는 특별함 또한 이 구역의 낭만일 것입니다.

Hanriver48Hanriver51Hanriver50Hanriver49Hanriver47Hanriver46Hanriver45Hanriver44Hanriver43

이촌 한강지구

당신의 오른손에만 6만여 마리의 박테리아 친구들과 함께 살고 있습니다. 우리는 알면서도 가끔 모른척하고 살아가죠. 이러한 불결한 당신의 손을 덥석 잡아줄 수 있는, 어쩌면 당신보다 더 많은 박테리아 친구를 아껴둔 마음만큼은 청결한 그분에게 우리는 사과를 해야 합니다. 이곳 동부이촌동 한강지구에서 말이죠. 그렇게 서로 맞잡은 두 손, 그리고 12만 마리의 친구들과 함께 지하철 1, 4호선 이촌역 4번 출구 이정표를 믿으며 500m쯤 걷다 보면 당신은 이제 정직한 사과를 할 수있습니다. 좁은 굴다리인 이촌 나들목을 지나며 시작되는 이촌 한강지구는 작게 한강을 손바닥이라고 비유하자면 달콤하지만 터프한 가운데 손가락에 위치해 있습니다. 우측에는 망원 한강지구 좌측에는 뚝섬 한강지구로 연결되어 있으며 정면에는 반포 한강지구, 그리고 뒷 쪽에는 N서울타워를 등지고 있습니다. 지리적으로 매우 건전하고 익사이팅한 이촌 한강지구에선 당신의 손을 잡아준 소중한 애인과 함께 화려한 드리블로 축구를 할 수도 뜨거운 코트를 가르며 멋진 덩크슛을 또한 제지하는 블로킹을 할 수도 있습니다. 구기 종목에 실증을 느끼셨다면 이촌 한강지구 X-게임장에서 다이나믹한 스포츠를 즐길 수도 있습니다. 이쯤 되면 그간 시너지를 냈던 박테리아 친구들과 헤어질 준비를 해야 합니다. 이제 남은 건 취향에 맞는 입맛을 선택할 수 있는 당신의 센스 뿐이죠. 부담을 느낄 필요도 없습니다. 이촌동 주변엔 스모키살룬, 한강춘, 해물꽃게짬뽕 등 당신의 애인이 사랑스러워할 음식점들이 이 외에도 꽤 많거든요.

Hanriver35Hanriver42Hanriver40Hanriver38Hanriver39Hanriver41Hanriver52Hanriver37Hanriver36Hanriver31Hanriver15Hanriver33Hanriver28Hanriver29Hanriver14Hanriver32Hanriver27